PR

벅스의 모든 소식들을 가장 빠르게 소개합니다.

벅스, 국내 음악 서비스 최초 ‘음성 호출어’ 기능 제공

하이 벅스, 봄에 어울리는 곡 틀어줘”
벅스, 국내 음악 서비스 최초 ‘음성 호출어’ 기능 제공

하이 벅스’ 호출어로 즉시 음성 명령 기능 시작

자동차, 사무실, 카페 등 사용 환경 고려해 호출어 인식률 향상

딥러닝 기술 활용해 엔진 성능 고도화

 

 

[NHN벅스, 2020-04-23] ㈜NHN벅스(대표 양주일)는 국내 음악 서비스 최초로 ‘음성 호출어’ 기능을 제공한다고 23일 밝혔다.

 

벅스는 ‘하이 벅스’ 호출어로 즉시 음성 명령 기능을 시작할 수 있는 ‘음성 호출어’ 서비스를 선보였다. 벅스 앱에서 “하이 벅스, 봄에 어울리는 곡 틀어줘”와 같은 음성 명령으로 음악을 듣는 방식이다. 그 동안의 음악 서비스는 관련 메뉴에 들어가서 마이크 버튼을 누른 후에 음성 명령을 시작할 수 있었다.

 

벅스의 음성 호출어 서비스는 이용자의 특성과 사용 환경을 모두 고려했다. ▲600여명의 음성 데이터와, ▲자동차, 카페 등 음악을 듣는 주요 환경의 노이즈 데이터도 반영해 인식률을 높였다. 또한 ▲“하이 벅스”와 비슷한 발음의 단어까지 수집, 적용해 오인식 가능성을 최소화했다.

 

더불어, 딥러닝(Deep Learning) 기술을 활용해 음성 호출어 엔진의 성능을 더욱 향상시켰다. 앞으로도 추가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반영하고, 딥러닝을 통해 성능을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다.

 

벅스 측은 “벅스의 20년 음악 서비스 노하우와 딥러닝 기술이 적용된 음성 호출어 서비스는 음악 감상 환경을 의미 있게 변화시킬 것”이라며, “운전할 때와 같이 손이 자유롭지 못한 상황에서도 편리하게 음악 서비스를 이용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벅스의 음성 호출어 서비스는 안드로이드 버전 벅스 앱 설정 메뉴의 벅스 연구소에서 '하이 벅스로 음성 명령 사용'을 활성화하면 이용할 수 있다. (끝)